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및 한미동맹 공고 강화 결의안, 오는 10일 연방의회에서 발의

미의회에서 최초로 열리는 대한민국 임시정부 설립 기념행사 한인 동포들 미국사회 주류로서 살아가는 힘과 자부심 될 것

0
41
사진=왼쪽부터 정영인 한인이민사 박물관 이사, 김민선 뉴욕한인회장, 이정화 전 뉴욕한인회장, 원혜경 한인이민사 박물관 이사

워싱턴 DC 연방의회에서 오는 10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축하하고 한미 동맹을 공고히 하기 위한 결의안을 발의합니다.
민주당의 탐 스와지(Tom Suozzi)하원 의원과 공화당 제임스 랑포드(James Lankford)상원 의원에 의해 발의될 결의문에는 한미동맹이 전세계 평화와 안정을 도모하는데 있어 필수적인 역할을 하고 있고, 동북아 지역에서 한미동맹이 미국의 전략적 외교를 위한 핵심 축이라는 것을 인정하는 내용이 담길 예정입니다.

이와 관련해, 뉴욕한인회는 2일 기자회견을 열고 오는 10일 워싱턴 의회에서 발의될 결의안을 소개하고 미의회에서 최초로 열리는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행사에 대한 의미를 설명했습니다.

김민선 한인회장은 오는 10일 연방의회에서의 발의되는 결의안은 비단 한미 동맹을 강화하자는 것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한인들이 미 사회 주류로서 살아가는 힘과 자부심을 얻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정화 전 뉴욕한인회장은 남북 관계 개선과 한반도 평화 정착이 전세계 초미의 관심사 중 하나인 가운데, 이번 결의안 채택으로 교착상태에 있는 남북, 미북 관계가 풀리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그 의미를 더했습니다.  

10일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식과 한미동맹 강화를 위한 연방 의회 결의안 발의 행사 참석을 위해 뉴욕한인회 대표들을 중심으로 10일 오전 6시 플러싱 한양마트 앞에서 전세버스가 출발할 예정입니다. 

이번 행사에는 미주 지역 한인회 대표 및 미 연방 상하원 등 100여 명이 참석해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을 축하하고, 대한민국의 성장과 향후 남북 관계 개선 및 한미 동맹 강화를 위한 전략과 비전에 대해 토론할 예정이며결의안 통과 여부는 같은 날 12시 30분 의회에서 표결될 예정입니다.

AM1660 K라디오 전형숙입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