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은행 ‘온정을 나누다’ 기부와 함께 따뜻한 연말

0
106

Los Angeles, CA 한미은행이 지난 11 월부터 임직원 대상 다양한 자선 이벤트를 통해 Children’s Hospital Los Angeles 와 한인가정상담소(KFAM)에 총 2 만 달러를 기부하며 올해를 훈훈하게 마무리했다.

한미은행은 보도자료를 통해 기금 마련을 위한 “Denim for Donations” 캠페인을 통해, 12 월 한달간 Children’s Hospital Los Angeles 에 기부한 직원은 연말까지 청바지 복장을 경우에 따라 허용하는 특별 사내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는데요.

또한, 11 월 15 일 부터 12 월 12 일까지 사내 온라인 옥션, 송년회 래플 티켓 판매 및 자선 경매를 진행, 수익금 전액을 한인가정상담소(KFAM)에 전달하였다. 이사진과 협력 업체의 협찬으로 한국 건강 검진 패키지, 대형 스마트 TV, 각종 농구 및 풋볼 게임 VIP 관람권, 다양한 유명 가전제품 등 고가치 상품을 일반 직원이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게 혜택을 제공하고, 이와 동시에 지역 사회에 도움이 필요한 곳에 온정의 손길을 전한 것이다.

한미은행 바니 이 행장은 “금년에도 전사적으로 임직원들이 지역 사회 환원을 위한 CSR (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활동에 활발히 참여하였다”며 “새해에도 고객과 커뮤니티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기부 및 봉사 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다”는 계획을 밝혔다.

올해 한미은행은 ‘드림장학금’으로 67 명의 학생에게 장학금 15 만 달러를 지급, 이웃케어클리닉(KHEIR)에 기금 2 만 달러를 전달 하는 등 활발한 기부 활동을 전개하였고, KYCC 와 함께 저소득층 세금보고 자원 봉사, 전 지점 시니어 고객 중점 대상으로 금융 정보를 쉽게 제공하는 ‘금융생활 길라잡이 프로그램’도 도입하는 등 커뮤니티에 도움이 필요한 곳을 적극적으로 돌보고 온정을 나누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완수하는데 주력했다.

사진: 한미은행 (지난 12 월 12 일 한미은행 송년회에서 직원들이 자선 경매 이벤트에 참여하고 있다)

문의: Ray Yeom | PR Officer (213)427-4258 Ray.yeom@hanmi.com

Copyright @ chicagokradio.com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