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정신건강협회(KAWA), 관계자 29명 올해 첫 모임..”한인사회 봉사”

0
115

시카고 한인정신건강협회(Korean American Wellness Association. KAWA. 회장: 김영옥 임상심리박사)가 지난 24일 저녁, 나일스에 있는 아리랑 가든에서 2020년 새해 첫 모임을 가졌습니다.

이 자리에는 시카고 지역에서 활동 중인 총 29명의 정신과 전문의, 전문 상담사, 그리고 상담학을 공부하고 있는 예비 상담가들이 자리를 함께했는데요. 이들은 지난 한 해 KAWA에서 주관한 ‘행복한 가정 세미나’와 연례 정신건강 컨퍼런스 등 행사에 대해 의견을 나눴으며, 올해 행사를 계획하고 행복한 한인사회를 위해 힘쓰자는 각오를 다졌다고 KAWA 측은 전했습니다. 김영옥 회장은 “협회 행사에 대한 전문가들의 봉사, 시카고 교민사회 단체·기관의 도움, 그리고 한인들의 참여에 감사를 드린다”며 “오는 5월 30일 토요일 한인문화회관에서 열리는, ‘자기 관리’(Self Care)를 주제로 한 행복한 가정 세미나에도 많이 참여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한편, KAWA는 정신건강의 중요성에 대한 대중의 인식을 높이고, 교육과 자원의 연결을 통해 한인 사회의 건강을 추구할 목적으로 설립된 연방 세무국 인증 501(c)(3) 비영리 민간단체입니다. 협회 측에 따르면, 정신건강 자료와 시카고 지역의 정신과 전문의·심리상담사·상담기관의 정보와 연락처를 홈페이지(kawachicago.org)에서 제공 중이라며, 동포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방문을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협회는 분야별 전문가를 초빙해 매년 봄 행복한 가정세미나를, 매년 가을 연례 정신건강 컨퍼런스를 개최하고 있습니다.

사진_KAWA

38d6f5ebf19eccd0cc755ae4dd35694b_1580325553_71.JPG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