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애틀, 교내 예방 백신 접종 의무화

0
74

지난 7 월 발효된 새로운 법에 따라 더 이상 개인적인 이유로예방 접종을 거부할 수 없게 됐습니다. 이번 학기부터는 주 전역 학생들이 의무적으로홍역과 유행성 이하선염 및 풍진 백신(MMR)을 받아야 합니다.이를 따르지 않으면 등교 거부 등의 불이익이 따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번 학기가 새로운 법이 시행되는 첫 학기인만큼많은 학군이 난관에 부딪혔습니다. 보건부에 따르면 2018-19 학년도에는 3.7 %에 해당하는41,871 명의 학생이 백신 접종 면제를 신청했습니다. 이에 대해 시애틀 공립학교 대변인 팀 로빈슨(Tim Robinson)은 10월 초까지새로운 규정을 따르지 않으면 30일동안 학생의 등교를 제한할 방침이라고 전했습니다.  

또한 현재 시애틀 공립학교에서 최근 백신 접종이 확인되지 않은 학생은약 7,000 명 있으며, 로빈슨은 지난 8월 정보 갱신을 요청하는 편지를 보냈다고 밝혔습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